컨텐츠 바로가기

단오소식

  • 공지사항
  • 언론보도
  • 보도자료
  • 카드뉴스
  • FAQ

홈 > 단오소식 > 언론보도

언론보도

[강원일보]KTX 효과 46만명 천년 축제 즐겼다

작성일
2019-06-25
작성자
단오제위원회
조회
21
파일다운
21
첨부파일
  • 첨부파일 없음

2019 강릉단오제를 46만명이 즐긴 것으로 집계됐다.

강릉시에 따르면 지난 3~10일까지 8일간 진행된 강릉단오제 순방문객 분석을 위해 KT에 빅데이터 분석을 의뢰한 결과 46만여명이 단오를 즐긴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이는 강릉단오제 개최에 따른 순증가 방문객 유입 효과가 32만4,000명이라는 빅데이터 분석에 따른 결과다.

강릉단오제 방문객의 정확한 자료 추출을 위해 빅데이터에 의한 방문객 자료 증가 수 32만4,000명에 기존 단오행사장 주변 거주민과 평상시 방문객 수를 합산하면 46만명이 강릉단오제를 찾은 것으로 파악됐다. 국내 방문객 중 가장 많은 지역은 서울로 15%를 차지했다. KTX 강릉선 효과가 명확히 입증된 셈이다. 이어 동해와 평창, 삼척 순으로 접근성이 가까운 곳에서 많이 찾은 것으로 조사됐다. 강릉단오제를 가장 많이 찾은 연령대는 50대로 분석됐다. 특히 30대보다 20대가 더 많이 방문한 것으로 조사돼 젊은 단오에 대한 변화 시도가 성공적이었다는 평가다.

SNS 분석 결과도 흥미롭다. 단오기간 내내 SNS상의 긍정적인 단어로 `좋다, 다양하다, 신난다'라는 단어가 많이 등장했고, 부정적인 단어로 `덥다, 아쉽다, 비싸다'라는 단어가 다수를 차지했다. 시와 강릉단오제위원회 측은 이 같은 빅데이터 분석 결과에 따라 다양한 프로그램 구성 및 홍보전략을 수립한다는 방침이다. 

 

2019.06.21
 

목록
다음글
[강원도민일보] 올해 단오제 46만명 다녀갔다
현재글
[강원일보]KTX 효과 46만명 천년 축제 즐겼다
이전글
[MBC강원영동] 강릉단오제 방문객 46만여명 집계
  •  
(25586) 강원도 강릉시 단오장길 1, 2층(노암동, 강릉단오제전수교육관) ☎ 전화 033-641-1593, 팩스 033-646-1595